인텔의 실패작이 또 하나 추가되었습니다.



인텔이 Xeon Phi 를 완전히 포기했습니다. 기획되어있던 10nm 나이츠 힐을 취소하고 기존의 14nm 나이츠 랜딩은 단종됩니다.

GPGPU 대비 높은 쓰루풋을 내지도 못하고 비용효율적이지도, 전력효율적이지도 못했던 만큼 수요가 제한적이었는데 결국...

이렇게 또 인텔의 실패작 목록에 하나가 더 올라가는군요.

by RuBisCO | 2018/07/25 16:04 | 트랙백 | 덧글(1)

사람이 고기는 안먹고 푸성귀만 먹으면 이렇게 공격적이 됩니다.

"치킨도 생명이다"…동물권 활동가들 치믈리에 시험장 기습시위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보세요 사람이 고기를 안먹으니까 성격이 공격적이 되어서는 타인을 인정하지 못하고 무차별 공격을 하지 않습니까. 이게 다 인간의 심성을 풍요롭고 너그럽게 만들어주는 고기를 먹지 않아서 그런 것 입니다. 폭력과 불관용을 유도하는 저런 나쁜 식습관은 고쳐져야 합니다.

by RuBisCO | 2018/07/22 17:50 | 트랙백 | 덧글(9)

인텔 웨이퍼 드립의 의문점.

사실 웨이퍼 부족 이야기 자체만으로는 해외언론에서도 나오긴 합니다. 매년 꾸준하죠.

 

1999년 : 2000년엔 웨이퍼 공급이 부족할거 같다

2000년 : 2001년엔 웨이퍼 공급이 부족할거 같다

2001년 : 2002년엔 웨이퍼 공급이 부족할거 같다

2002년 : 2003년엔 웨이퍼 공급이 부족할거 같다

2003년 : 2004년엔 웨이퍼 공급이 부족할거 같다
.
.
.
.
2017년 : 2018년엔 웨이퍼 공급이 부족할거 같다

 

이건 십년넘게 늘 나오는 만성적인 이야기입니다. 이정도로 꾸준히 이야기 나오는 정도면 사실 변수가 아니라 상수화 된 요소입니다. 당연히 인텔 정도 되는 대형업체는 문제가 되지 않게끔 운영하고 있죠. 반대로 인텔 정도의 업체가 영향을 받는 지경이 되면 그건 세계 전체의 업계가 난장판이 되고 있는 상황이어야 합니다.

 

하지만 현실은 그와는 반대로 굳이 인텔만, 그것도 한국 언론에서만 문제가 제기되고 있고 그 영향 역시 한국에 국한되고 있습니다. 굉장히 의심스러운 상황이죠.

by RuBisCO | 2018/07/12 14:16 | 트랙백

이것이 바로 진정한 친환경!

http://v.media.daum.net/v/20180703201944225?rcmd=rn

인간의 주거지를 지구상에서 쓸어내니 이야말로 친환경이로군요 ㄲㄲㄲ

이게 환경팔이 여러분이 그렇게 좋아하시는 탈원전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세상의 모습입니다. 허허허...


by RuBisCO | 2018/07/03 23:58 | 트랙백 | 덧글(2)

엔비디아 G-Sync HDR 이런 미친...

안그래도 G-Sync 자체가 어댑티브 싱크 표준에서 병아리 눈꼽만큼 개선하기 위해서 비표준으로 별도의 모듈이 필요한 비용효율성 시궁창의 쓰레기같은 규격인데 G-Sync HDR은 비용효율성이 완전히 안드로메다로 가버렸습니다.





세상에 쿨러 달린 그 귀하신 "FPGA"를 쳐넣고 거기다가 램까지 DDR4로 3GB나. 어휴 아무리 PC 게이밍 시장이 게이밍 딱지달고 LED 추잡하게 주렁주렁 달아서 장식해서 가격표 뻥튀기하면 넙죽넙죽 사주는 호구들로 그득하다지만 이건 아니잖습니까. 이런거 팔자고 지금 계속 베사 표준 HDMI 표준 쌩까고 G-SYNC 미는건 정말 어처구니가 없군요.

by RuBisCO | 2018/06/26 08:41 | 트랙백 | 덧글(2)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